SH공사, 국민임대주택 2138세대 모집…잔여공가 714세대

잔여공가 입주자 714세대와 예비입주자 1424세대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국민임대주택 2138세대의 입주자·예비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공급은 강일·장지·신내3지구 등 21개 지구별, 서초포레스트, 위례포레샤인 등 14개 단지별 입주자 퇴거와 계약 취소 등으로 발생한 잔여공가 입주자 714세대와 예비입주자 1424세대를 대상으로 한다.



면적별 평균 보증금과 임대료는 전용 39㎡ 이하 보증금은 2800만원에 임대료 22만원, 전용 49㎡ 이하 보증금은 4500만원에 임대료 30만원, 전용 59㎡ 이하 보증금 5500만원에 임대료 35만원이다.

입주 자격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 구성원으로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여야 한다. 세대 총 자산은 3억2500만원 이하, 세대 보유 자동차 가액은 3557만원 이하인 경우 가능하다.

전용 50㎡ 미만 주택의 경우 경쟁 시 가구당 월평균 소득이 50% 이하인 세대를 우선 선정한다. 1순위 조건은 해당 자치구 ·연접구 거주 여부다. 전용 50㎡ 이상 주택의 경우 주택청약종합저축 납입 횟수에 따라 순위가 결정된다. 1순위 조건은 주택청약종합저축 24회 이상 납입 여부다.

청약 접수는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SH공사 홈페이지에서 선순위 대상자를 상대로 진행된다.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청약자의 경우 SETEC 제3전시실에서 2~3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후순위는 6월16일 인터넷 접수로만 진행된다. 선순위 신청자 수가 모집세대의 200%를 초과할 경우 진행하지 않는다.

당첨자는 11월11일 발표되며 입주는 12월 이후 가능하다. 예비입주자 입주 예정일은 개별 공지된다. 단지배치도와 평면도 인터넷 청약 방법 등은 SH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KG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 / 김 훈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