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산구 영구임대주택 내 휴블런스센터 문 열어

재택의료돌봄 거점 개소식
LH, 후원금 1000만원 전달

 광주 광산구 영구임대주택 내 재택의료돌봄 거점인 휴블런스센터가 문을 열었다.

LH광주전남지역본부는 27일 광주 광산구 하남1영구임대단지에서 김재경 본부장과 박병규 광산구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휴블런스센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휴블런스’는 ‘휴먼’과 ‘앰뷸런스’의 합성어로, 병원동행과 방문진료를 제공하는 재택의료돌봄 서비스이다.

고령자 등 병원 이용이 어려운 입주민을 위해 전문인력이 병원 이동부터 접수·진료 등 전 과정을 함께하며 필요할 경우 방문진료와 간호 서비스도 제공한다.

LH와 광주 광산구청 간 협약에 따라 LH가 단지 내 유휴상가를 리모델링해 센터를 조성하고 광산구청은 운영 총괄을, 광주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 서비스 수행을 맡는다.

이날 개소식에는 방문진료비 중 본인부담금을 해결하기 어려운 입주민을 위해 LH가 마련한 1000만원 후원금 전달식도 진행됐다.

김재경 LH광주전남지역본부장은 "입주민에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인프라를 단지 내에 구축해 주거복지 수준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광산구 등 지자체와 협업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거복지 사업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KG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 / 장진우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