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소방서, 의용소방대연합회 농가 일손 부족 돕기 나서

나주소방서(서장 박용주)는 나주시 의용소방대연합회가 코로나19로 농번기 인력수급이 어려운 농가에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0일 밝혔다.



의용소방대연합회원 50여명은 나주 문평면 송산리에 있는 양파 재배 농가를 방문해 양파 뽑기, 비닐 제거 등 봉사를 펼쳤다.

나주시 문평면 일대는 양파를 재배하는 농가가 많은 곳으로, 매년 이맘때면 작업 인부 구하기가 힘들어 제때 출하량을 맞추지 못해 손해를 보는 일일 비일비재했다.

이남호 나주소방서 의용소방대연합회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농번기 일손이 필요한 농촌에는 어디든 달려갈 준비가 되어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나주시 의용소방대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동원되어 소방업무를 지원하는 전국적 단위로 조직된 단체로 나주시에만 총 32개대 650여 명이 활동하고 있다. 

<저작권자 ⓒ KG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주.화순 / 조경수 사회2부장 기자 다른기사보기